site
stats

미국교회

  • 킹덤시티교회(Kingdom City Church in Charlotte) 브라이언 칸(Brian Carn) 목사가 운전자들에게 무료로 가스를 나눠주고 있다. ⓒ페이스북

    미국 교회, 유가 폭등 속에 무료 가스 나눠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전 세계 휘발유 가격이 폭등하고 있는 가운데, 미국 교회들이 운전자들에게 수천 달러 어치의 휘발유를 무료로 제공하면서 공동체를 돕고 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노스캐롤라이…
  • 기독교인 10대

    크리스천 10대, 비신앙인 또래보다 대학 진학률 2배 높아

    정기적으로 교회에 출석하는 기독교인 청소년들이 덜 신앙적이거나, 무교인 또래보다 학사 학위를 취득할 가능성이 두 배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뉴올리언스 주에 위치한 툴레인 대학의 유대인 부교수인 일라나 호위츠…
  • 미국 국기

    “캐나다의 종교 자유 탄압, 미국에 울리는 경종”

    올해 초 캐나다 의회에서 성적 지향과 젠더 혼동에 대한 치료를 금지하는 법안이 통과된 가운데, 미국의 종교 자유도 안전하지 않다는 경고의 목소리가 나왔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는 미국 종교자유 옹호 비영리 단체인 ’퍼…
  •  미국인 84% “예수는 여전히 중요한 역사인물”

    미국인 84% “예수는 여전히 중요한 정신적 인물”

    미국인 10명 중 8명 이상이 예수가 중요한 정신적 인물이라고 믿는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여론조사 기관 입소스는 미국 성공회의 의뢰로 2021년 11월 22일부터 12월 2일까지 미국 성인 3,119명을 대상으로 ‘미국 내 예수’와 …
  • ⓒPixabay

    “캐나다의 종교 자유 탄압, 미국에도 경종 울려”

    미국 퍼스트리버티 인스티튜트(First Liberty Institute)의 콘텐츠 전략가인 조지 고메즈(Jorge Gomez)는 최근 크리스천포스트(CP)에 게재한 글을 통해 "캐나다에서 발생한 종교 자유 탄압 사건이 미국에도 경종을 울리고 있다"고 경고했다…
  • 노동절인 지난 7일 길거리 예배가 진행되던 모습. ⓒSean Feucht Facebook

    美 성인 38% “미국의 종교가 미국을 강하게 만들어”

    최근 실시한 한 여론조사에 의하면, 미국 성인 10명 중 4명은 "종교가 국가를 강하게 만든다고 믿는다"고 대답했다. 종교가 국가를 약하게 만든다고 대답한 사람은 10명 중 1명 미만이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입…
  • 러시아 푸틴 대통령. ⓒpixabay.com

    푸틴은 누구이며 무엇이 그를 끌고 가는가?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 칼럼니스트 마이클 브라운 박사는 최근 '블라디미르 푸틴은 누구인가?'(Who is Vladimir Putin)라는 제목의 칼럼을 게재했다. 이 칼럼에서 마이클 브라운 박사는 "미국 대통령이나 또는 다른 많은 중요한 세…
  • 예배드리는 밀레니얼 세대 기독교인들. ⓒChristian Concern/Wilberforce Academy

    실천적 신앙인, 비 신앙인보다 '관계성' 2배 이상 좋아

    미국의 여론조사 기관 바나그룹이 미국 성인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최근 설문조사 결과, 신앙을 실천하는 사람들이 그렇지 않은 사람들보다 관계성을 잘 이뤄갈 가능성이 2배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달 초 발표된 연구에 …
  • 미국 크리스천 가수 맨디사

    美그래미상 수상자 맨디사 “치유는 하나님과의 동행서 시작”

    미국에서 그래미상을 수상한 아티스트인 맨디사(45)가 정신건강 해결을 위해 하나님과의 동행을 권면했다. 맨디사는 최근 크리스천포스트와의 인터뷰에서 수년 전, 친한 친구의 죽음으로 인해 자신이 우울증과 불안을 겪었고 …
  • 성경적 세계관

    “성경적 세계관 결여된 부모, 자녀의 영성 부족 초래”

    미국 애리조나 크리스천 대학 문화연구센터가 미국의 13세 미만의 자녀를 둔 부모들 사이에서 성경적 세계관이 결여되어 있고, 이는 청소년의 영적 불이익을 초래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조사에서 13세 미만 자녀를 둔 부모의 67%…
  • 프랭클린 그래함 목사.

    프랭클린 그래함 “우크라이나 현지인들 엄청난 고통 겪고 있어”

    국제 인도주의 단체 사마리안퍼스(Samaritan's Purse) 대표인 프랭클린 그래함 목사가 "최근 서부 우크라이나에 야전병원을 열었다"면서 우크라이나와 러시아 지도자들을 위해 기도해달라고 전 세계 기독교인들에게 촉구했다. 그…
  • 키릴 총대주교(Patriarch Kirill). ⓒWCC

    美 기독 지도자들, 러 총대주교에 “침공 지지 철회하라”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 전역에서 공세를 펼치며 수도 키이우에 가까워진 가운데, 미국의 기독교 지도자 100여 명이 최근 러시아정교회 총대주교 앞으로 러시아 침공에 대한 지지 철회를 촉구하는 공개 서한을 보냈다. 미국 크…
  • ‘비판적인종이론 반대’ 전미종교방송 만장일치 결의

    ‘비판적인종이론 반대’ 전미종교방송 만장일치 결의

    전미종교방송 이사회가 비판적인종이론이 ‘반기독교적’ 사상을 발전시킨다며 이 이론을 규탄하는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승인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에 따르면, 보수 성향의 기독교 방송 단체를 대표하는 전미종교방송은 …
  • 미국 연합감리교와 성공회

    미 성공회-감리교 ‘완전상통’ 협정 보류…UMC 총회 연기 탓

    미국 연합감리교회의 총회 연기로 인해 성공회와 연합감리교회 간에 ‘완전한 상통’ 협정이 또 다시 보류됐다고 미국 크리스천포스트가 9일 보도했다. 지난주 연합감리교회 총회 주최 측은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인해 총회를 20…
  • 오리건주 포틀랜드에서 열린 미 연합감리회 총회 모습. ⓒ미 연합감리회

    美연합감리회, LGBT 이슈 다룰 총회 세 번째 연기

    미국연합감리회(UMC)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총회를 3번째 연기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총회 주최측은 최근 "코로나19 관련 정부 정책과 제약으로 총회를 오는 2024년으로 연기했다"고 밝혔다. 지난 2020년…
Real Time Analytics
Web Analytic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