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te
stats
에디션 선택 통합홈 English 로스앤젤레스 뉴욕 워싱턴DC 애틀랜타 시애틀 샌프란시스코 시카고 한국기독일보
SEA.chdaily.com
2018.10.16 (화)
X
뉴스 기독교 경제 Tech 라이프 오피니언 크리스천 잡스 포토 비디오

이찬수 목사에게 ‘명성교회 세습’에 대한 생각 묻자…

기독일보 김진영 기자

입력 Nov 24, 2017 06:31 AM PST

Print 글자 크기 + -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이찬수 목사
▲이찬수 목사

'세습에 대한 목사님 생각을 듣고 싶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분당우리교회 인터넷 홈페이지 게시판에 올랐다. 최근 논란이 된 명성교회에 대한 이찬수 목사의 생각을 알고 싶다는 것이다.

Like Us on Facebook

"요즘 들려오는 서울 M교회의 세습문제로 인해 한국교회를 고민하고 걱정하는 성도"라고 밝힌 글쓴이는 "어떤 곳에서는 분명한 세습 잘못이다, 또 그 교회에서는 적법한 절차를 거쳤는데, 세습은 아니다라고 팽팽하게 맞서는 상황"이라고 했다.

이어 "그쪽 교회(명성교회) 안에서는 인품과 능력이 좋은데, 왜 아들이냐고 안되냐 식으로 대답하던데, 제 생각에는 어쩌면 당연한거라 생각한다"며 "어렸을 때부터 엘리트 교육에 미국유학에, 당연히 그런 코스를 밟았기에 최소한 겉으로 봐서는 훌륭한 목회자로 보일 수 밖에 없는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도 그는 "일반 기업이면 당연히 오너체계 구축이지만, 여기는 기업이 아니다. 교회니까"라며 "신학교 간 제 친구가 그렇게 말했다. '어디 큰 교회 목사 아들들은 교수들도 한번 더 눈길주고 그런다'고"라고 했다.

그는 "여러모로 이 주제에 대해서는 민감하지만, 한국교회 영적 지도자이신 (이찬수) 목사님의 생각은 어떠하신지 듣고 싶다"며 "가능하시다면 온라인 상으로라도 목사님 생각을 듣고 싶다(말씀해주시기 어렵다면 조용히 기도하고 넘어가겠다)"는 말로 글을 마쳤다.

이찬수 목사가 이 글에 답했다. 이 목사는 "저도 이 글을 쓰신 분과 같은 의견"이라며 "더군다나 저도 목회자이다보니 어떻게 하면 저 자신에게 올바르게 접목할지를 기도하며 고심하고 있다. 한국교회를 위해 기도해 주시고 또한 저를 위해 기도해 달라"고 했다.  

© 2016 Christianitydaily.com All rights reserved. Do not reproduce without permission.

의견 나누기

Real Time Analytics
Web Analytic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