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트위터
(Photo :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트위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4일(현지시간) 230여명이 넘는 사망자를 낸 이집트 폭탄·총기 테러와 관련, 압델 파타 엘시시 이집트 대통령과 전화 통화를 하고 대책을 논의키로 했다.

Like Us on Facebook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조금 후 이집트 대통령에게 전화를 걸어 엄청난 사상자를 낸 비극적 테러공격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며 "우리는 그 어느 때보다 더 강경해지고 똑똑해져야 한다"고 전했다.

그는 "이번 테러 공격은 끔찍하고 비겁한 짓"이라며 "세계는 테러리즘에 관용을 베풀 수 없다. 우리는 그들을 군사적으로 패퇴시켜야 하며, 그들의 존재의 근본을 구성하는 극단주의 이데올로기에 대한 신뢰를 떨어뜨러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장벽이 필요하고, 입국금지가 필요하다. 하나님, 이집트를 축복하소서"라고 덧붙였다.

백악관도 이날 성명을 내고 "무방비 상태에 있던 무고한 이들에게 살인을 자행한 야만적 무리에게 어떤 관용도 있을 수 없다"며 "국제사회는 미국과 그 동맹국들을 위협하는 테러조직들을 격퇴하기 위한 노력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