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리버(대표 박일환)가 스마트폰 ‘아이리버 울랄라5’를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아이리버가 야심 차게 출시한 두번째 자급제 스마트폰 ‘아이리버 울랄라5’은 20만원대의 거품을 뺀 저렴한 가격에 5인치 디스플레이가 탑재됐다. 또 1㎓ 듀얼코어 프로세서로 빠른 구동과 최적화된 멀티태스킹 환경이 제공되며, 구글 운영 체제인 안드로이드 4.1 젤리빈을 탑재해 빠른 속도를 지원한다. 카메라는 후면 800만, 전면 30만화소 카메라를 탑재했고 마이크로SD 카드 슬롯이 있어 메모리 확장이 가능토록 했다. 이밖에 FM라디오 등의 부가 기능이 있다.

Like Us on Facebook

아이리버는 울랄라5 출시를 기념해 G마켓과 함께 8일부터 15일까지 런칭 이벤트를 진행한다. G마켓에서 제품을 사면 USB 메모리와 마이크로 SD카드 16기가바이트를 경품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울랄라5 소비자가는 27만 8천원.

 

아이리버
(Photo : 기독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