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홍경인이 영화 ‘사도’(가제, 감독 김진무, 제작 태풍코리아) 출연을 결정했다.

극중 홍경인은 주인공 김인권이 맡은 주철호의 오랜 친구 ‘장우진’ 역으로 출연한다. 심약하고 상황에 따라 배신과 변절하는 캐릭터로, 이미 남한에 정착한 아내와 자식들 때문에 철호의 돈을 훔쳐 달아나기도 하는 인물이다.

실화를 바탕으로 제작되는 영화 ‘사도’는 북한의 강제적인 체제 아래에서 신앙적인 가치관을 남몰래 지켜나가는 이들이 어떻게 고통받고, 부서지고, 절망하는지를 담고 있는 작품이다.

김진무 감독은 북한 지하교회의 현실을 사실적으로 담기 위해 지난 1년여간 탈북자들을 만나 인터뷰를 진행하는 등 많은 노력을 했다.

한편 홍경인은 KBS 드라마 ‘광개토태왕’에서 연살타 역을 맡았으며,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에 캐스팅돼 촬영에 참여했다. ‘사도’는 15일 촬영을 시작하며 올해 하반기 개봉할 예정이다.

Like Us on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