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3명의 목회자가 최근 사망했다고 지난 27일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가 보도했다.

KSLA12 뉴스를 인용한 보도에 따르면 미국 루이지애나 주 슈리브포트(Shreveport)시와 워싱턴 D.C. 지역 사회에서 목회활동을 벌인 자유 감리 교회 개척 프로젝트인 뉴비전 커뮤니티 교회(New Vision Community Church)의 로니 햄튼(Ronnie Hampton) 목사는 최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후 사망했다.

Like Us on Facebook

사망하기 며칠 전 햄튼 목사는 자신의 SNS를 통해 병상에서 보낸 영상메시지에서 "기독교인들이 코로나 바이러스를 두려워해서는 안된다"며 "아마도 하나님께서 감염 사실을 통해 '약간의 휴식'을 취하게 하시거나 복음을 전파하기 위해 그것을 사용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그는 "이 바이러스가 현재 어떤 일을 하고 있는지 보라. 모든 것이 폐쇄됐으며 기독교인들의 모임도 어려워지고 있다. 우리는 교제할 수 없게 됐고 서로를 사랑할 수 없게 됐다. 악수나 포옹으로 서로 인사할 수도 없다"고 사망 일주일 전 페이스북 라이브방송에서 이같이 말했다.

햄튼 목사는 다른 방송에서 사망 전 "치료를 받고 있다. 코로나 바이러스 예방책으로 격리 중"이라며 "복부 통증과 만성 기침이 있었다. 응급실에서 엑스레이 촬영을 했고폐렴이 생겼다는 것을 알게 됐다"고 밝혔다.

그는 "감염에도 불구하고 바이러스를 극복할 것이라고 믿는다"며 "모든 결과에 대해 낙관적이다. 병에 대해 걱정하지 않는다. 계속 기도할 것이다. 구주 예수 그리스도에 대한 좋은 소식을 계속 전달할 수 있도록 이 말씀을 사용하시길 기도한다"고 덧붙였다고 이 매체는 전했다.

PIX11 보도에 따르면 뉴욕 할렘에 소재한 마케도니아 침례교회의 아이작 그래함 목사도 최근 코로나19에 감염된지 6일만에 66세의 나이로 사망했다.

셰릴 사모에 따르면 "그래함 목사는 사망 전까지 인공호흡기에 의존하고 있었으며 나는 격리에 들어갔다"며 "그가 마지막으로 한 말은 '사랑해'였다"고 밝혔다.

민주당 소속 애드리나 에스파일랏(Adriano Espaillat) 하원의원은 그래함 목사의 사망 소식에 "할렘에서 매우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신 분"이라고 고인에 대해 추모의 뜻을 SNS를 통해 밝혔다.

에스파일랏 의원은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세상을 떠난 이삭 그래함 목사와 가족에게 위로를 전한다. 그래함 목사는 할렘의 소중한 일부였으며 우리 공동체는 그의 존재를 그리워할 것"이라며 "우리는 전례없는 시간에 직면 해 있다. 전례없는 힘, 믿음 및 행동이 필요하다. 우리 지역 사회는 강하며 이를 극복 할 것"이라고 전했다.

할렘에 위치한 마운트 네보 침례 교회( Mount Neboh Baptist Church)의 조니 그린 목사는 PIX11와의 인터뷰에서 그래함 목사의 사망 소식이 그의 주변인들에게 큰 충격이 되었다"면서 "그는 좋은 일을 했으며 완전한 회복을 기대하고 있었다. 이 바이러스가 교인들을 황폐화시켰다. 11명의 교구민들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또 다른 목회자이자 음악가인 버지니아 출신의 랜던 스프래들린(Landon Spradlin) 목사도 코로나19에 감염돼 사망했다.

레지스터 앤 비(Register & Bee)에 따르면뉴올리언스에 머무르던 스프래들린 목사는 사모인 진과 함께 고향인 버지니아로 돌아가기로 결정했다.

진 사모에 따르면 지난 17일에 버지니아로 향하는 여정에서 스프래들린 목사의 상태가 갑자기 악화됐고 호흡곤란 증세가 나타났다. 근처 병원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1주일 이상 인공 호흡기를 의존하며 투병했지만 결국 바이러스로 인한 폐렴 합병증으로 그는 사망했다.

핏실바니아 보건 구역 스캇 스필맨 책임자는 "사망자의 가족에게 애도를 표한다. 65세 이상의 노약자와 기저 질환을 가진 환자들은 바이러스에 더 취약하다"고 밝혔다.

스프래들린 목사의 다섯 자녀 중 한명인 유다는 아버지에 대해 "예수를 사랑한 사람"이라고 회상했다. 또 다른 자녀인 제시는 그에 대해 "현대판 사도 바울"이라고 회상했다.

레지스터앤비에 따르면 스프래들린 목사는 지난 2016년 블루스 명예의 전당에 입성했으며 지난 1990년대 뉴올리언즈에서 비전통적인 교회를 이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