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te
stats
X
뉴스 기독교 경제 Tech 라이프 오피니언 크리스천 잡스 포토 비디오

"우리가 맞춰야 할 초점...세상의 파도와 바람 아닌 예수 그리스도"

기독일보

입력 Mar 21, 2020 12:52 PM PDT

Print 글자 크기 + -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트리니티 장로교회 정준영 목사 주일예배 통해 권면

트리니티 장로교회 정준영 목사
(Photo : ) 트리니티 장로교회 정준영 목사

트리니티 장로교회 정준영 목사는 주일예배를 통해 성도들에게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으로 모두가 움츠러든 시대에 무엇보다 예수 그리스도를 더욱 의뢰할 것을 당부했다. 

Like Us on Facebook

정준영 목사는 "인생의 배가 큰 광풍을 만날 때에"라는 제목으로 설교하면서 "우리 인생의 배가 큰 광풍을 만나 침몰할 것 같아 '주님 도대체 어디에 계십니까?'라고 외치는 상황에서도 주님은 우리와 함께 계신다"며 "예수님께서는 큰 광풍을 통해 제자들의 믿음을 성숙하게 하시고, 주님을 더욱 의뢰하게 하신다"고 했다. 

정 목사는 "제자들은 주님보다 광풍에 더 큰 초점을 맞추고 주님의 돌보심을 의심했기에 주님께 원망섞인 말을 했다"며 "광풍을 만난 자리에서 우리가 초점을 맞춰야 할 것은 이 세상의 파도와 바람 소리가 아니라, 주님이 우리와 함께 하시고 다스리고 계심"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광풍을 만난 상황에서 주님은 '너희의 믿음의 대상이 누구인가?'를 질문하신다"며 "우리가 신뢰하는 주님은 전능하신 창조주시며 그 어떤 광풍보다 크신 분"이라고 덧붙였다. 

정 목사는 "인생의 광풍을 통해서 주님이 주님 되심을 더 새롭게 깊게 깨닫게 된다"며 "광풍을 다스리시는 예수 그리스도를 바라보며 영원한 반석이신 주님께 우리의 소망을 두자"고 힘주어 말했다. 

© 2016 Christianitydaily.com All rights reserved. Do not reproduce without permission.
Real Time Analytics
Web Analytic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