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하자회(하나님의 자녀로 회복하는 기도회)의 기도와 찬양축제가 지난 7일, 둘로스 선교교회(황의정 목사)에서 열렸다. 

찬양 축제는 찬양사역자 김브라이언의 열정적인 찬양과 간증을 전했으며, 김은정 집사는 은혜로운 수어 찬양으로 박수갈채를 받았다. 

참석자들은 찬양에 이어 가족과 이웃, 친구 그리고 교회를 위해 통성으로 기도했고, 세상의 빛과 소금으로 살아갈 것을 다짐했다. 이날 축제는 양수용 목사(주예수산성교회)의 축도로 마쳤다. 

Like Us on Facebook

하자회 정성림 대표는 "하나님의 자녀들이 찬양과 기도로 함께 모일 수 있어 감사하다"며 "다음 세대의 부흥과 남가주 지역 복음화를 위한 모임을 지속하고자 한다"라고 전했다.